홍보

NEWS

뉴스 2020-08-14 13:20

이지케어텍 제21기 1분기 매출액 150억 원, "전년比 13%↑"

뉴스
작성자
민수 손
작성일
2020-08-14 13:20
조회
1002
▶ 국내 매출 및 신규 수주 계획대로 진행되었으나 코로나19 영향, 해외 및 신규프로젝트 지연
▶ 효율 위주의 신규 수주 및 사업 체계 개편, 구축형·클라우드 솔루션 투트랙 전략으로 성장할 것

3월 결산법인 이지케어텍이 제21기 1분기(2020.04.01~2020.06.30) 실적을 발표했다.

대한민국 헬스케어IT 서비스 대표기업 이지케어텍㈜(099750, 대표이사 위원량)은 별도 재무제표 기준 제21기 1분기 매출액 150억 원, 영업손실 30억 원으로 잠정집계됐다고 14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 매출 및 신규 수주는 계획대로 진행돼 전년 동기 대비 총 매출액이 약 13% 상승하는 등 매 분기 안정적인 매출을 거두고 있으나, 올해 코로나19의 세계적인 확산에 따라 해외 및 신규 프로젝트가 지연되어 비용 부담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국내 시장에선 솔루션 개발·판매 및 운영·관리 등으로 매출이 순조롭게 지속됐지만, 연초 전지구적인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북미, 일본, 중동 등 해외 프로젝트 가동률이 영향을 받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 지난 3월 클라우드 병원정보시스템 런칭에 따라 고정비 부담도 증가했다.

회사는 향후 효율 위주의 신규 수주 및 사업 체계 개편을 통해 수익성을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의료정보시스템 솔루션 패키지 판매에 집중하고, 프로젝트 현장에 다수 인력을 파견하는 대신 중앙개발본부에서 일괄 지휘하는 방식으로 전환하여 투입 자원을 최소화하고 가동률 및 이익률을 극대화할 방침이다. 해외시장과 관련해선 상반기에 예정되어 있었으나 지연되었던 프로젝트 및 신규 계약들이 확정되어 매출 및 이익이 호전될 것으로 전망된다.

나아가 대표 제품인 구축형 솔루션 베스트케어2.0(BESTCare2.0)을 통해 대학병원 의료정보시스템 시장 지위를 공고히 하고, 새롭게 출시한 클라우드 솔루션 엣지앤넥스트(EDGE&NEXT)의 중소·2차 병원 보급을 확대해 헬스케어IT 생태계의 핵심 기업으로 부상한다는 계획이다. 엣지앤넥스트는 지난 3월 혜민병원에서 첫선을 보인 데 이어 연내 추가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지케어텍 위원량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해외 사업이 잠시 주춤하고 있지만, 의료정보시스템의 순기능을 부각한 측면도 있는 만큼 지속적으로 수요가 창출될 것으로 보고 있다”며 “사업 내실 강화에 주안점을 두고 국내 수주를 확대하는 한편 해외 현지 상황이 안정되는 대로 프로젝트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이지케어텍, 1분기 매출액 150억…전년比 13%↑_메디컬투데이